승무원의 월급 구조와 평균 연봉 알아보자

승무원의 임금 구조와 평균 연봉 알아보자

대한항공과 아시아나는 한국을 대표하는 양대항공사로 시가총액규모는 대한항공이 약 3조 1600억원으로 아시아나 시총의 3배에 달합니다. 전년도 말 기준 아시아나의 자산총계는 8조 5506억원, 대한항공 24조 6,487억원씩을 기록하였습니다. 대한항공의 계열사로는 상장사인 한진, 한진칼, 한국공항, 진에어대한항공 저가항공사를 포함하여 비상장사 24개까지 총 29개가 있습니다. 반면 아시아나는 금호산업, 금호리조트, 에어서울 저가항공사, 에어부산 저가항공사, 티엘, 금호고속관광 등을 계열사로 보유하고 있습니다.

칼 라운지, 사진제공 대한항공 지난해 말기준 대한항공의 직원수는 총 18,330명, 아시아나 직원수는 8,948명이었습니다.


승무원 평균 연봉
승무원 평균 연봉

승무원 평균 연봉

승무원의 연봉은 이와 같이 임금 구조로 인해서 연차가 비슷하고 같은 항공사에 근무해도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무엇보다, 직무를 수행하는 항공사가 외항사인지 국내 항공사인지 혹은 저가 항공사인지 대형 항공사인지에 따라서도 연봉에서 차이를 보입니다. 대한항공 기준으로 12년 차를 신입 인턴 승무원으로 칭하고 있습니다. 대한항공 신입 인턴 승무원의 평균 연봉은 3600만 원에서 3800만 원 정도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다만 인턴을 마친 3년 차 이상의 경우 평균 연봉 4000만 원 이상이 거의 보장된다고 합니다. 그리고, 사원에서 대리로 승진하는 것과 비슷하게 부사무장 승무원으로 승진을 하게 되면, 평균 연봉은 약 6,000만 원 이상으로 상승한다고 합니다.

아시아나 항공 승무원 연봉
아시아나 항공 승무원 연봉

아시아나 항공 승무원 연봉

아시아나 항공 케빈 승무원 초임 연봉은 약 3500만원입니다. 대한항공과 비슷한 연봉입니다. 추가로 아시아나 승무원들 평균연봉은 약 6000만원입니다. 신입기준으로 월 200만원대 초반으로 인턴생활 1년을 본게 됩니다. 인턴 이후에는 기본급 짝수달 350만원 퍼듐 40 50만원을 지급받습니다.

인턴이후 부터는 대우가 급상승 하시는걸 보실 수 있습니다. 복지혜택도 좋아집니다.

입사 3개월 이상이면 직원 및 가족대상으로 항공권 할인지원이 됩니다. 결혼 등 경조사 연관 항공권 및 효도항공권이 제공되며, 퇴직직권 항공권도 제공됩니다. 장기근속 지원을 합니다. 10년, 15년, 20년, 25년 때 각각 근속자 감사패와 여행경비를 현금으로 지원합니다.

에어서울 승무원 연봉

에어서울은 2년 인턴기간 후 정규직으로 전환됩니다. 상여금은 약 600정도 지급됩니다. 그래서 에어서울 승무원 연봉은 약 3000만원 정도입니다. 기본급 비행수당 퍼듐 보너스를 포함한 금액입니다.

금호아시아나 계열사 할인, 자녀 학자금 지원, 주거 안정 지원, 의료 서비스 지원, 항공권 지원, 문화생활 및 여가활동 지원등의 복지혜택을 제공해주고 있습니다.

한국인 승무원

마지막으로 타이항공의 복지에 대하여 살펴보겠습니다. 타이항공의 연봉은 기본급, 보너스, 등등 수당, 퇴직금, 주택보조비로 이루어집니다. 월 280만 원의 수준의 월급입니다. 퍼듐이라 불리는 체류비가 센 편이라고 합니다. 현지 승무원이 아닌 한국인 승무원들은 방콕, 인천, 부산, LA 노선만 운항을 한다고 합니다. 그래서 레이오버로 여러가지 나라를 다니는 것은 아니지만 ZED 티켓 사용이 무한대이므로 언제든지 여행이 가능하며, 직계가족까지 사용 가능합니다.

정년은 45세입니다. 만 20년을 충족시키고 퇴직하게 된다면 퇴직 이후에도 티켓을 무한대로 사용이 가능합니다. 타이항공의 한국인 승무원은 비즈니스 클래스까지만 진급이 가능합니다.

자주 묻는 질문

승무원 평균 연봉

승무원의 연봉은 이와 같이 임금 구조로 인해서 연차가 비슷하고 같은 항공사에 근무해도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더 알고싶으시면 본문을 클릭해주세요.

아시아나 항공 승무원 연봉

아시아나 항공 케빈 승무원 초임 연봉은 약 3500만원입니다. 구체적인 내용은 본문을 참고하세요.

에어서울 승무원 연봉

에어서울은 2년 인턴기간 후 정규직으로 전환됩니다. 궁금한 내용은 본문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Leave a Comment